2022.09.30 (금)

  • 구름조금동두천 11.8℃
  • 맑음강릉 18.3℃
  • 맑음서울 15.6℃
  • 박무대전 13.9℃
  • 박무대구 14.6℃
  • 박무울산 17.0℃
  • 박무광주 15.9℃
  • 맑음부산 19.0℃
  • 구름조금고창 11.0℃
  • 맑음제주 17.5℃
  • 구름많음강화 11.9℃
  • 구름많음보은 12.5℃
  • 구름많음금산 11.9℃
  • 맑음강진군 12.0℃
  • 구름조금경주시 13.7℃
  • 맑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충북

충청북도, ‘차 없는 도청’자율적 시행 전환

차 없는 도청 시범운영(8. 8 ~ 8. 12.)을 마무리하고, 13일부터 자율적 시행전환

 

[ 한국미디어뉴스 이원영 기자 ] 충청북도가 8일부터 12일까지 시행하고 있는 ‘차 없는 도청’시범운영을 마무리하고, 13일부터 자율적 시행으로 전환한다.


도는 8일부터 12일까지 청사를 도민과 함께하는 문화·휴식공간으로 활용하기 위해 ‘차 없는 도청’시범운영을 하고 있다.


시범운영 기간에는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방문 민원인과 직원 중 장애인, 임산부 등 교통약자에게 주차를 허용했고, 일반 직원에게는 셔틀버스 운행, 외부 민간주차장 추가 배정, 출장 자가운전 관용차 확대 등 불편 해소를 위해 다양한 보완시책을 함께 추진했다.


시범운영기간에는 △주차난 해소에 필요 △직원들의 쾌적한 환경의 좋은 공간 제공 △문화·공연 향유 기회 제공 등 긍정적인 의견들이 있었다.


그러나, △직원들의 불편한 출퇴근 △대체 주차장 미확보 △구체적 청사 활용계획 미흡 등의 문제가 제기되기도 했다.


도는 이번 시범운영기간에 나타난 문제점과 개선사항을 점검·보완해, 청사를 도민과 도청 직원에게 문화·휴식의 공간으로 나아갈 계획이다.


우선, 도는 개선보완사항으로 △민원인 주차면 확대 △직원 주차면 축소 △직원 중 대중교통 이용약자* 직원 주차면 활용 △셔틀버스 지속운행 지속여부 필요성을 점검해 나갈 계획이다.


이에 따라, 관리자급 직원이 솔선수범해 대중교통, 셔틀버스를 이용하고, 부득이 필요시에만 외부 주차장 등을 활용할 수 있도록 실시할 계획이다.


향후, 도는 △주차빌딩 건립 등 주차장 확보대책 △청사의 문화예술·휴게공간 활용계획 수립 △도 의회 등 다양한 의견수렴 절차와 공감대 형성을 이루면서 ‘차 없는 도청’을 계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충북도 신형근 행정국장은 “충북도청을 도민이 함께 영위할 수 있는 아름답고 품격 있는 명품 문화·관광·휴게공간으로 바꾸는데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