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1 (토)

  • 구름많음동두천 16.7℃
  • 맑음강릉 21.8℃
  • 구름조금서울 20.1℃
  • 박무대전 20.4℃
  • 구름조금대구 18.8℃
  • 맑음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20.9℃
  • 맑음부산 21.5℃
  • 구름많음고창 19.2℃
  • 구름많음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18.6℃
  • 구름많음보은 18.0℃
  • 구름많음금산 18.9℃
  • 구름많음강진군 20.4℃
  • 맑음경주시 17.7℃
  • 구름조금거제 19.8℃
기상청 제공

오영환 의원, 미군반환공여지(CRC) 및 분도 관련 현장 간담회 실시

의정부 방문한 이낙연 전 대표에 CRC 부지 내 대규모 RnD기업 유치 필요성과 경기북도 설치 필요성 강조

URL복사

 

[ 경인TV뉴스 최혜정 기자 ] 오영환 의원은 7월 30일 오전 이낙연 전 대표, 김민철 의원과 함께 의정부를 찾아 가정 밖 청소년 관련 현안을 청취하고 미군반환공여지 관련 현안과 경기북도 설치 사안을 직접 설명했다.


이낙연 전 대표와 오영환 의원은 의정부 청소년비전센터에서 박현동 관장으로부터 가정 밖 청소년들의 상황을 듣고 생활환경 개선과 자립 지원을 위한 지원 정책이 반드시 수립되어야 한다는데 공감했다.


이어 오영환 의원은 의정부시 가능동에 있는 CRC(캠프레드클라우드) 공여지에 스마트 물류단지를 포함한 대규모 R&D 기업 유치 필요성을 적극 어필했다.


이낙연 전 대표는 자급자족 도시가 되기 위해서 반환되는 CRC(캠프레드클라우드) 공여지에 국가와 지자체가 원팀이 되어 지역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후 오 의원은 이낙연 전 대표와 경기북부청사 평화광장으로 이동해 김민철 의원과 함께 경기북도를 별도로 설치, 낙후된 경기북부 지역을 집중 개발할 것을 촉구했다.


이낙연 전 대표는 “공공기관 몇 개를 경기북부에 이전하는 것에 그쳐서는 안 된다”며, “분도를 통해 지역 내 격차와 저발전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말했다.


오 의원도 이에 호응해 경기북도 설치 및 경기북부지역 경제활성화를 촉구했다. 오 의원은 현재 ‘경기북도 설치 국회추진단’에 소속되어 활동 중에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