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6 (화)

  • 맑음동두천 0.8℃
  • 구름조금강릉 3.0℃
  • 구름조금서울 2.9℃
  • 구름많음대전 1.9℃
  • 흐림대구 4.3℃
  • 맑음울산 4.2℃
  • 맑음광주 6.2℃
  • 맑음부산 6.4℃
  • 맑음고창 5.3℃
  • 구름많음제주 10.0℃
  • 구름많음강화 2.4℃
  • 맑음보은 0.4℃
  • 구름많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3.8℃
기상청 제공

11월 11일, 유엔참전용사 국제추모의 날

 

2020년 3월 24일 대한민국은 「유엔참전용사의 명예선양 등에 관한 법률」을 제정하고, 11월 11일인 유엔참전용사의 날을 법정기념일로 지정하였다. 유엔참전용사 국제추모의 날이 법정기념일로 지정된 이래로, 올해 세 번째를 맞이하는 이 행사는 ‘턴 투워드 부산[Turn toward Busan]’이라는 표어 아래 진행된다. ‘턴 투워드 부산’ 표어 그대로 11월 11일 오전 11시, 추모 사이렌이 울려퍼지고 22개 유엔참전국이 부산을 향해 1분간 묵념을 함으로써 그 뜻깊은 순간을 함께 기리고 기억한다.

 

이 행사는 1차 세계대전 종전일인 1918년 11월 11일을 기념하는데서 비롯되었다. 실제로 캐나다와 영국을 포함한 영연방 국가에서는 이미 오래전부터 같은 날인 11월 11일을 현충일(Remembrance Day)로 지정하여 전쟁에서 희생당한 군인들의 넋을 기려왔고, 미국에서도 재항군인의 날(Veterans Day)로 지정하여 그동안의 전쟁에서 숭고한 목숨을 바친 전사자들을 추모해왔다.

 

72년전, 낯선 땅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위해 치열한 전선에 몸을 던진 청년들의 희생을 기억하고 잊지 않기 위해 앞으로 현시대를 살아가는 우리 청년들도 계속해서 이날의 의미를 되새기고 기억해야 한다. 11월 11일, 사랑하는 이에게 초콜릿 과자를 선물하는 날이 아닌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선물해준 유엔참전용사들의 고귀한 희생을 먼저 기억하고 기리는 날이 되어야 할 것이다.

 

인천 보훈지청 복지과 김소을 주무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