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8.1℃
  • 흐림강릉 15.5℃
  • 흐림서울 7.9℃
  • 흐림대전 11.1℃
  • 흐림대구 14.8℃
  • 울산 15.2℃
  • 흐림광주 12.5℃
  • 부산 16.2℃
  • 흐림고창 10.6℃
  • 흐림제주 14.4℃
  • 구름많음강화 6.1℃
  • 흐림보은 10.9℃
  • 흐림금산 10.7℃
  • 흐림강진군 12.5℃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6.1℃
기상청 제공

인천

연수구의회, 연수구 청년센터 조성 사업 축소 지적

- 정보현 연수구의원, “청년에게 공감 받을 수 있는 행정을 펼치는 것이 청년정책의 시작점”

 

[ 한국미디어뉴스 이원영  기자 ] 24일(목), 인천광역시 연수구의회 기획복지위원회는 연수구 내에 조성예정인 청년센터 건립 및 운영 방식과 관련하여 집행부를 상대로 행정사무감사를 진행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청년센터는 청년기본조례에 의거하여 청년들에게 활동공간을 제공하고 취·창업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등의 사업을 진행함으로써 연수구에 거주하는 청년들의 삶의 질을 증진시키고 성장을 지원해주는 곳이다. 인천시에는 현재 청년센터 세 곳이 운영 중이며 미추홀구, 동구, 부평구에 각각 위치하여 있으나 연수구에는 관련 센터가 그동안 전무한 상황이었다.

 

이에 연수구에서도 청년센터 건립을 추진하려고 하였으나 기존 사업기획과는 다르게 예산과 장소가 모두 축소․변경된 것으로 연수구의회 기획복지위원회 행정사무감사결과 드러났다.

 

해당 상임위에서 정보현 연수구의원은 “기존 사업예정지는 청년들이 접근하기 좋고 유동인구가 많은 미추홀타워임에도 불구하고 예산 축소만을 이유로 연수구청 별관으로 옮기는 것은 청년정책을 단순히 ‘가성비’에만 초점을 두고 시행하는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또한, “청년정책은 기본적으로 청년들이 성장하는 과정에서 장기적으로 도움을 주는 정책임에도 불구하고 집행부가 단기적인 성과에 치중하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단순히 청년들에게 돈을 쓴다는 개념이 아닌 연수구에서 살아가는 청년들에게 투자를 한다는 개념으로 바라봐야한다”고 말했다.

 

특히, 정 의원은 “청년에 대한 이해도와 감수성이 다른 곳에 비해 떨어지는 ‘전시성 행정’이라는 말이 연수구에서 나오지 않길 바라며 단순히 행정적인 시선으로만 청년정책을 바라보지 말고 청년의 입장에서 청년정책을 바라보라”고 말하며 “청년정책은 그들이 활동하고 움직일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주는 것이 목표이기에, 지원은 하되 간섭은 하지 않는다는 기조로 행정을 펼쳐나가길 바란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