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2 (목)

  • 흐림동두천 -0.5℃
  • 흐림강릉 0.0℃
  • 서울 0.2℃
  • 대전 2.9℃
  • 대구 3.8℃
  • 울산 4.7℃
  • 광주 5.4℃
  • 부산 5.9℃
  • 흐림고창 5.6℃
  • 제주 12.0℃
  • 흐림강화 -0.4℃
  • 흐림보은 2.8℃
  • 흐림금산 3.0℃
  • 흐림강진군 6.1℃
  • 흐림경주시 4.1℃
  • 흐림거제 6.2℃
기상청 제공

[ 논 평 ] ‘평화위해서라면 北 전쟁관도 수용’ 친북 망언 윤미향을 고발한다


 

[ 논 평 ] 한국자유총연맹(총재 강석호)은 1월 24일 윤미향 의원이 국회에서 주최한 공개토론회에서 ‘통일전쟁으로 평화가 만들어진다면 수용해야’ ‘북한의 전쟁은 정의의 전쟁관’ ‘북이 전쟁으로라도 통일을 결심한 이상 우리도 그 방향에 맞춰야’와 같은 반국가적이고 이적적인 망언을 쏟아낸 것과 관련, 이를 엄중히 꾸짖으며 다음과 같이 입장을 밝힌다.

 

 우리는 윤미향 의원과 이에 동조하는 종북세력들이 “유사시 핵을 동원해 남조선 전 영토를 평정하겠다”며 전쟁 불사를 언급한 김정은의 전쟁 결심을 지지하는 듯한 망언에 경악을 금치 못하며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

 

 그동안 조총련의 국가전복 기도행사 참석 등 수많은 이적행위와 종북 망언을 거듭하며 현 정부와 한미동맹 체제에 불만을 드러낸 윤미향 의원은 이제 그만 대한민국 국회의원직을 즉시 사퇴할 것을 요구한다.

 

 우리는 평화를 가장한 종북세력들의 검은 속내가 이번 윤미향 친북 발언을 통해 명백히 드러났음을 밝히고 관련 당국에 자유민주주의 체제 수호를 위해 단합된 대비 태세와 결의를 확고히 해줄 것을 당부한다.

 

 이어 윤미향 의원에 대한 신속한 조사를 요구하며 종북세력을 자임하는 이들의 반국가행위를 결코 좌시하지 않으며 훗날 혹독한 역사의 평가가 있을 것이라 분명히 경고한다.

 

 한국자유총연맹은 2월 2일(금) 14시에 서울 광화문 동화면세점 광장에서 ‘친북 망언 윤미향 규탄 결의대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2024. 1. 31.

 

한국자유총연맹 320만 회원 일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