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월)

  • 구름많음동두천 21.0℃
  • 구름조금강릉 24.4℃
  • 구름조금서울 21.2℃
  • 흐림대전 22.2℃
  • 흐림대구 23.7℃
  • 구름많음울산 24.4℃
  • 구름많음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25.3℃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2.9℃
  • 구름많음강화 21.5℃
  • 구름많음보은 21.8℃
  • 흐림금산 21.4℃
  • 구름조금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4.5℃
  • 구름많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인천

한국건강관리협회, 공유실험실 “메디오픈랩” 으로 혁신기업과의 협력 강화

 -검진기관에서 운영하는 국내 최초의 공유실험실 ’메디오픈랩‘ 개소

- 혁신기업과의 협력 생태계 조성 기대

-스파크랩 운영사 선정을 통한 바이오 및 헬스케어분야 초기기업 지원

 

[ 한국미디어뉴스 이원영  기자 ] 한국건강관리협회(회장 김인원, 이하 “건협”)는 4월 15일(월) 검진기관 주도의 국내 최초 공유실험실 “메디오픈랩” 개소식을 개최했다.

 

개소식에는 임인택 전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 하은희 이화여대 의과대학 학장, 조정연 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 원장, 김호민 스파크랩 공동대표와 입주기업 대표이사 등 내외빈과 직원 90여 명이 참석했다.

 

건협 김인원 회장은 “지난 60년간 국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한 길만을 걸어온 것과 같이, 메디오픈랩이 인류의 건강증진을 위한 꿈과 혁신의 공간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의료 혁신 중심기관으로서 협력 생태계를 조성하여 더 나은 의료 서비스를 준비하고, 끊임없는 혁신과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메디오픈랩은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300평 규모의 공유실험실로, 회의실 3개 오픈데스크 15석, 락커룸/사무기기실 및 데이터분석존 등 공유 사무공간과 개방형 실험대 30개, 독립형 실험실 11실, 공초점 현미경 및 분석/진단 장비 82개 등의 최첨단 연구장비 다수를 보유하고 있다.

 

건협은 메디오픈랩의 운영사로 스파크랩을 선정하여 입주 기업의 선발과 초기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한편 국민의 건강한 삶을 위해 수행한 다양한 활동을 기반으로, 바이오 및 헬스케어 혁신기업들과 함께 대용량 건강 관련 데이터와 인프라를 공유하여 공동연구를 수행할 계획이다.